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2 05:59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사회일반
자체기사

“싸서 주문했는데⋯” 사기 온라인 쇼핑몰 주의

고가 제품 싸게 판매 유인⋯모조품 받거나 아예 못받기도
전문가 "사이트 후기 등 꼼꼼하게 확인하고 구매해야"

image
사기 온라인 쇼핑몰 피해상담 건수. 자료제공=전북소비자정보센터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고가의 재품을 저렴하게 구매하려는 소비자가 늘고 있는 가운데 이와 관련한 사기 피해가 끊이지 않고 있어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전주에 거주하는 김 모씨(60대)는 지난 1월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유명 브랜드의 골프채를 구매했다. 하지만 막상 제품을 받고 보니 모조품으로 의심이 들어 구매처에 문의를 하려 했지만 연락되지 않아 끝내 항의 한 번 하지 못했다.

이처럼 저렴한 가격에 이끌려 사기 온라인 쇼핑몰에서 제품을 구입하고 모조품을 받거나 제품을 아예 받지 못하는 등의 사례가 도내에서도 빈번하게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전북소비자정보센터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사기 온라인 쇼핑몰로 인한 피해로 문의가 들어온 상담 건수는 총 20건이다. 2020년 7건, 2021년 6건으로 집계된 가운데 올해는 5월까지 7건이 접수돼 빠르게 피해가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제는 사기 온라인 쇼핑몰이 일반적인 온라인 쇼핑몰만큼 정교해 일반인이 속기 쉽다는 것이다. 또 고가의 제품을 오프라인으로 구매하는 것보다 온라인으로 구매하는 것이 더 저렴하다는 것을 아는 소비자의 심리를 이용해 높은 가격대 제품을 터무니없이 싼 가격으로 판매한다고 광고해 소비자들을 속이고 있다. 그리고 현금 결제 시 추가 혜택을 제공한다고 속여 신용카드보다 현금 결제를 유도하는 수법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를 입으면 회복이 어렵다는 점도 문제다. 피해자들은 배송기간 동안 의심 없이 제품을 기다리지만 가해자들은 그 기간 동안 잠적해버린다. 피해사실을 알고 경찰에 신고를 해도 이미 늦은 것이다. 쇼핑몰의 서버가 해외에 있을 경우 검거는 더 어렵기 때문에 소비자가 사전에 꼼꼼히 확인을 하고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전북소비자정보센터 관계자는 "이용하고자 하는 사이트의 정보를 포털사이트에 검색해 후기 등을 살펴보는 등 사전에 꼼꼼하게 알아보는 습관이 중요하다"며 "지나치게 할인하는 제품에 대해 의심을 하고 사기 사이트라는 확신이 들 경우 곧바로 경찰에 신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