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4 17:32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스포츠일반
보도자료

전북교육청-체육회 ‘학교 체육 활성화’ 소통·협력 강화

image

서거석 전북교육감이 학교 체육 활성화를 위해 전북체육회와 적극 협력 소통하기로 했다. 

6일 서거석 도 교육감은 전북체육회관을 방문해 정강선 도 체육회장과 학교 체육 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공감대를 형성했다. 

정강선 회장은 당선 축하 인사를 전한 뒤 위기에 처해 있는 전북체육의 초석이자 뿌리인 학교 체육을 활성화시켜 줄 것을 요청했다. 또 교육당국의 지속적인 관심이 이어질 수 있도록 유기적인 협력체계도 강조했다.

이에 서 교육감은 학교 체육을 살릴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정책을 펼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서 교육감은 지난 5월 교육감 후보 당시 도 체육회가 주최·주관한 ‘차기 교육감에게 전북체육인이 바란다’ 정책간담회에서 “당선되면 전북 체육 발전을 위해 전북체육거버넌스를 구축하고, 체육 인프라를 확충하겠다”고 밝혔었다.

체육에 대한 관심과 사랑을 보여주듯 서 교육감은 취임하자마자 최근 지역주민들의 여가활동을 보장하고 건강을 증진시키기 위해 학교체육시설을 전면 개방하기로 했다.

 정강선 도 체육회장은 “학교체육이 바로 서야 건강하고 올바른 전문체육과 생활체육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다”며 “전북이 학교 체육 발전의 선도역할을 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서거석  교육감은 “전북교육 희망의 대전환을 위해 강력한 교육 협력으로 전북 교육을 살려내겠다”며 “학교체육의 중요성을 잘 알고 있고 쾌적한 체육환경 속에서 학생들이 운동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도 체육회와 소통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모 kangmo@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