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2 14:44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경제일반
보도자료

전북농협,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 준비 박차

image
전북농협 전경.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과 전북 농축산물 중심의 답례품 공급 활성화를 통해 전북 농업인의 실익이 제고될 수 있도록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 사업 참여를 준비하고 있다.

150여개 도내 농축산물 홍보를 위해 농축산물의 특징, 지역명소, 포장재 등을 촬영한 전자북 제작·배부를 추진 중이며, 이를 통해 온 국민대상 맞춤형 홍보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다. 시군지부에서는 지자체와 협력해 농업인에게 최대의 실익이 돌아갈 수 있도록 조례 제정을 위한 농정활동도 전개하고 있다. 

도내 농축협에서는 지난달 농협전북본부에서 제작·배포한 답례품 사업 매뉴얼을 토대로 원활한 답례품 공급 역할 수행을 위해 법적 제약사항을 사전 검토하고 온라인을 통한 답례품 공급, 농축산물 상품화 및 배송체계 구축 등을 준비하고 있다.

정재호 본부장은 “농촌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는 자세로 노력하고 있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지자체와 지속적으로 협력 하겠다”고 말했다.

 

image
전북농협 전경.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과 전북 농축산물 중심의 답례품 공급 활성화를 통해 전북 농업인의 실익이 제고될 수 있도록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 사업 참여를 준비하고 있다.

150여개 도내 농축산물 홍보를 위해 농축산물의 특징, 지역명소, 포장재 등을 촬영한 전자북 제작·배부를 추진 중이며, 이를 통해 온 국민대상 맞춤형 홍보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다. 시군지부에서는 지자체와 협력해 농업인에게 최대의 실익이 돌아갈 수 있도록 조례 제정을 위한 농정활동도 전개하고 있다. 

도내 농축협에서는 지난달 농협전북본부에서 제작·배포한 답례품 사업 매뉴얼을 토대로 원활한 답례품 공급 역할 수행을 위해 법적 제약사항을 사전 검토하고 온라인을 통한 답례품 공급, 농축산물 상품화 및 배송체계 구축 등을 준비하고 있다.

정재호 본부장은 “농촌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는 자세로 노력하고 있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지자체와 지속적으로 협력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