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2 15:54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문화 chevron_right 문화일반
자체기사

"신명나는 전북도민, 풍요로운 전라북도" 백중절 전라북도 풍년제 개최

13일 전라감영 중심으로 2022 풍년제 개최
민속예술로 하나 되는 화합된 축제의 장

image
전주기접놀이 공연 사진

전라북도 민속예술진흥회 연합회(회장 최무연)가 13일 오전 8시부터 오후 1시까지 2022 백중절 전라북도 풍년제를 연다. 슬로건은 '신명나는 전북도민, 풍요로운 전라북도'다. 

백중절은 음력 칠월 보름으로 승려들이 재를 설하여 부처를 공양하는 날이다. 이날은 모두 떨어져 있는 도내 14개 시·군 민속예술진흥회와 한마음 한뜻으로 한자리에 모인다. 민속예술로 하나 되는 화합된 축제의 장이고, 전통문화의 뿌리며 산실인 민속의 소중함을 인식하기 위한 자리다.

14개 시·군 민속예술진흥회 모두 많은 회원을 가지고 있는 만큼 온전히 7개 시·군 민속예술진흥회만이 단체로 공연을 선보이고, 이외 민속예술진흥회는 대동합굿에서 함께 어울릴 수 있도록 기획했다. 전주기접놀이를 비롯해 김제김만경외애밋들소리, 순창금과들노래, 고창오거리당산제,정읍정량리줄다리기, 남원삼동굿, 무주무풍기놀이, 진안중평굿, 익산기세배, 군산옥구들노래, 임실말천방들노래, 완주구이농악, 부안당산제, 장수당산제 등이 참여한다.

행사는 경기전, 풍남문 광장, 객사 등에서 시작한다. 곳곳에서 길굿으로 시작해 전라감영에서 집결한다. 전라감영 정문에 삼삼오오 모여 미리 정해진 순서에 따라 선화당 앞에 자리 잡고 기인사 후 본격적인 행사를 시작한다.

전라감영 뒷마당 회화수를 배경으로 진행하며, 각 시·군 민속예술진흥회에서 준비한 공연을 선보인다. 이어지는 순서는 대동합굿으로 전 출연자가 깃발을 중심으로 휘감아 돌며 소리하고 굿을 치며 도민과 함께 신명나게 논다. 천막 아래 모여 자유로이 농주와 음식을 나누는 '술멕이' 후 어울마당에서 즉흥 공연 등을 즐기며 막을 내린다.

최무연 회장은 "도내 14개 시·군 민속예술진흥회 단체가 모이는 것으로도 의미가 있다. 함께 모여 미래의 전라북도 민속예술이 지향하는 진정한 축제의 장을 만드는 등 화합하는 시간을 가질 것"이라고 말했다.

 

image
전주기접놀이 공연 사진

전라북도 민속예술진흥회 연합회(회장 최무연)가 13일 오전 8시부터 오후 1시까지 2022 백중절 전라북도 풍년제를 연다. 슬로건은 '신명나는 전북도민, 풍요로운 전라북도'다. 

백중절은 음력 칠월 보름으로 승려들이 재를 설하여 부처를 공양하는 날이다. 이날은 모두 떨어져 있는 도내 14개 시·군 민속예술진흥회와 한마음 한뜻으로 한자리에 모인다. 민속예술로 하나 되는 화합된 축제의 장이고, 전통문화의 뿌리며 산실인 민속의 소중함을 인식하기 위한 자리다.

14개 시·군 민속예술진흥회 모두 많은 회원을 가지고 있는 만큼 온전히 7개 시·군 민속예술진흥회만이 단체로 공연을 선보이고, 이외 민속예술진흥회는 대동합굿에서 함께 어울릴 수 있도록 기획했다. 전주기접놀이를 비롯해 김제김만경외애밋들소리, 순창금과들노래, 고창오거리당산제,정읍정량리줄다리기, 남원삼동굿, 무주무풍기놀이, 진안중평굿, 익산기세배, 군산옥구들노래, 임실말천방들노래, 완주구이농악, 부안당산제, 장수당산제 등이 참여한다.

행사는 경기전, 풍남문 광장, 객사 등에서 시작한다. 곳곳에서 길굿으로 시작해 전라감영에서 집결한다. 전라감영 정문에 삼삼오오 모여 미리 정해진 순서에 따라 선화당 앞에 자리 잡고 기인사 후 본격적인 행사를 시작한다.

전라감영 뒷마당 회화수를 배경으로 진행하며, 각 시·군 민속예술진흥회에서 준비한 공연을 선보인다. 이어지는 순서는 대동합굿으로 전 출연자가 깃발을 중심으로 휘감아 돌며 소리하고 굿을 치며 도민과 함께 신명나게 논다. 천막 아래 모여 자유로이 농주와 음식을 나누는 '술멕이' 후 어울마당에서 즉흥 공연 등을 즐기며 막을 내린다.

최무연 회장은 "도내 14개 시·군 민속예술진흥회 단체가 모이는 것으로도 의미가 있다. 함께 모여 미래의 전라북도 민속예술이 지향하는 진정한 축제의 장을 만드는 등 화합하는 시간을 가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문화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