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8 00:54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정읍
보도자료

정읍시 '단풍미인 쌀' 미국에 수출된다

20톤 4500만원 물량 수출, 향후 뉴욕에 10톤 추가 수출 계획

image
정읍 단풍미인 쌀 미국 수출 상차식

정읍지역 대표 브랜드 쌀인 '단풍미인 쌀'이 지난19일 미국 수출길에 올랐다.

이날 영원 RPC에서는 수출을 축하하고 향후 해외시장 수출 활성화를 기원하는 미국 수출 상차식이 열렸다.

상차식에는 정읍시농업기술센터 전정기 소장과 김재기 황토현농협조합장, 허수종 샘골농협조합장, 김성주 신태인농협 조합장을 비롯한 단풍미인 쌀 재배 농민들이 참석했다.

시와 농협에 따르면 수출은 쌀 소비량 감소와 가격 하락으로 RPC에 보관 중인 조곡의 판로가 막혀 2022년산 조곡 매입에 차질이 예상되는 가운데 정읍시와 정읍시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의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한 적극적인 노력의 결실로 평가된다.

이번에 수출하는 단풍미인 쌀은 20톤 4500만원 규모다.

미국 내 로스엔젤레스 등 대형마트에서 판매될 예정이며, 올해 안으로 뉴욕에 10톤을 추가로 수출할 계획이다.

시 농수산유통과 관계자는 정읍의 고품질 쌀을 미국으로 수출해 교민들과 현지인들에게 고국의 맛있는 밥맛을 제공할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단풍미인 쌀의 이미지 향상과 농가 소득증대를 위해 지속적인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