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9 15:12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전주
보도자료

전주시 청년센터 ‘청년이음전주’ 문 연다

8월 31일 전주 경원동서 개소식

image

전주지역 청년들의 전용 활동공간이자 청년정책 지원을 위한 거점 공간이 문을 연다.

25일 전주시에 따르면 오는 31일 직영 청년센터인 ‘청년이음전주’가 도시재생 거점공간 리모델링 사업으로 조성된 건물(완산구 현무1길 31-5) 1층에서 개소식을 가질 예정이다.

‘청년이음전주’는 청년 네트워킹 활성화와 청년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청년 소통 공간 △개인학습실 △다목적실 △상담실 등의 공간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청년과 밀접한 9개 분야 26개 기관·단체들로 구성된 운영협의체도 구성돼 청년들에게 필요한 맞춤형 정보제공과 다양한 고민을 해결할 수 있는 지원체계도 구축돼있다.

시는 전북도 청년 마루 조성지원 공모사업으로 청년 친화 생태계 조성을 위한 사업비 5000만 원을 확보, 다음 달부터 △청년 멘토링 프로그램 △문화 클래스 △창작동아리 △청년 역량 강화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청년들의 다양한 사회참여활동도 지원할 계획이다.

김종성 전주시 신성장사회연대경제국장은 “첫발을 내딛는 청년이음전주 개소식 및 기념행사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면서 “청년이음전주가 전주시 청년들의 다양한 정책 욕구에 대응하고 청년 맞춤형 사회활동을 지원하는 청년거점공간이 될 수 있도록 청년들과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