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8 00:49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경제일반
보도자료

농촌진흥청 개청 60주년....스마트농업 혁명 추진

image
1일 전북 혁신도시에서 열린 농촌진흥청 개청 60주년 행사에서 조재호 청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사진 =농촌진흥청 제공.

"농촌진흥청은 지금껏 그래왔듯이 우리 농업·농촌의 현안문제 해결과 농업성장의 핵심 중추기관으로서 농업의 미래를 여는 열쇠가 될 것입니다.  지능정보융합 농업 연구개발에 중점을 두고 스마트농업 혁명을 추진하겠습니다"

조재호 농촌진흥청장이 1일 개청 60주년을 맞아 인공지능 기술과 데이터·정보기술의 연결과 융합으로 ‘스마트농업 생산 시스템’을 구축하고, 품질 농업데이터 자동생산 및 자원화 시스템’을 구축하겠다고 다짐했다.

조 청장은 이날 전북 혁신도시에서 열린 농촌진흥청 개청 60주년 기념사에서  "4차 산업혁명 기술과 농업의 융합은 기후변화 대응, 식량 위기, 인구구조 변화 등 현재 우리가 안고 있는 문제들을 풀 수 있는 해법이라며 이 같은 정책을 밝혔다.

개청행사에는 김종훈 전라북도 정무부지사, 유희태 완주군수를 비롯한 농업계와 학계 대표들과 전임 청차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으며  ‘국가 발전을 선도하는 농업, 국민의 행복 지수를 높이는 농촌’을 만들기 위한 농촌진흥청의 2030 미래 비전과 혁신 방안이 발표됐다.

농업기술박람회에서는 농업기술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살펴볼 수 있도록 농업생명관, 스마트농업관, 지속 가능 농업관, 케이(K)-농업기술관, 지역특화농업관, 청년농업관, 농산업관, 농업과학관 8개 주제관이 꾸며졌으며  청년농 아이디어 경진대회, 농업용 로봇 경진대회 등 젊은이들이 농업에 관심을 가질 수 있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열렸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