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1-30 23:25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날씨
일반기사

태풍 '힌남노' 5일부터 전북에 영향⋯최대 300㎜ 비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전북에도 영향을 끼칠 전망이다.

4일 전주기상지청에 따르면 '힌남노'는 이날 오후 3시기준 중심기압 935hPa, 최대풍속 초속 49m, 강풍 반경 430㎞의 매우 강한 태풍으로 느리게 북상하고 있다.

전북에 태풍영향은 6일 새벽에서 낮 사이에 가장 클 것으로 보인다. 

5일 오후 서해 남부와 전북도에 태풍 예비특보가 발효되고 5∼6일 전북에는 매우 많은 비가 내리겠다.

전북은 오는 6일까지 적게는 100㎜에서 많게는 300㎜의 비가 올 것으로 예측됐다. 지리산 부근에는 400㎜ 이상 내릴 것으로 기상지청은 봤다. 

특히 6일에는 강한 남풍을 따라 많은 수증기가 유입되면서 시간당 50∼100㎜의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순간최대풍속 초속 20∼30m의 강풍도 불것으로 보인다.

전주기상지청 관계자는 "이번 태풍은 비의 양도 많지만 강풍을 동반하고 있다"면서 "시설물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