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30 21:58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익산
일반기사

익산시보석박물관·황금보석박물관 ‘석담,’ 업무협약 체결

국내 최초 순수 민간 주얼리 박물관과 내년 교류전시 추진

image
익산시 보석박물관과 황금보석박물관 석담이 지난 22일 유기적인 협력관계 도모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에 나서고 있다/사진=익산시

익산시 보석박물관과 황금보석박물관 석담은 지난 22일 전시, 교육, 홍보 및 소장품과 시설의 상호 활용 및 지원 등 유기적인 협력관계 도모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기도 남양주시에 위치한 황금보석박물관 석담 명품관에서 열린 이날 협약 체결에는 곽경원 익산시 보석박물관장, 남강우 황금보석박물관장, 최팔규 황금보석박물관 석담 설립자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학문∙교육적 협력뿐 아니라 상호 기관의 교류전시를 내년에 추진키로 했다.

황금보석박물관 석담이 소장하고 있는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서울시무형문화재, 경기도무형문화재, 귀금속가공 명장, 기능장, 장인 등 다양한 작품을 보석박물관 관람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곽경원 익산시 보석박물관장은“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보석박물관과 황금보석박물관 석담이 보석 전시 분야에서 한 단계 더 수준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며 “보석박물관을 찾는 관람객에게 더욱 다양한 작품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 만들기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황금보석박물관 석담은 국내 최초의 순수 민간 주얼리 박물관으로 주얼리 제작에 사용돼 온 전통의 세공기자재를 수집∙전시하고 보전하는 일과 선대의 우수한 전통기술 뿐만 아니라 훌륭한 장인정신을 본받아 계승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힘쓰고 있는 기관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