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8 04:54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금융·증권
자체기사

전주상진신협,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

image
전주상진신협은 4일 전주시 완산구 태평동 소재 취약계층가구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도배장판 교체 일환으로 ‘신협 행복한집 프로젝트’ 봉사활동을 펼쳤다. /사진제공=전주상진신협

전주상진신협(이사장 김동석)은 4일 전주시 완산구 태평동 소재 취약계층가구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도배장판 교체 일환으로 ‘신협 행복한집 프로젝트’ 봉사활동을 펼쳤다.

신협 행복한집 프로젝트는 아동,청소년 가정의 주거환경 개선을 돕는 사회공헌활동으로 신협사회공헌재단의 후원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협력으로 2019년부터 시작된 전국단위 프로젝트다. 

전주상진신협 임직원들은 우천에도 불구하고 이른 아침부터 취약계층 가정을 방문했으며 전주 한지산업 활성화를 위해 한지로 된 벽지와 장판을 교체하고 집안 내부의 청소와 정리정돈 및 코로나19 방역소독까지 실시하며 봉사활동을 마무리했다.

특히 이번 사업은 신협 지역특화사업과 연계한 전주한지 벽지와 장판지를 사용해 친환경 소재로 습도조절, 유해물질 저감, 곰팡이 방지, 탈취 등의 효능이 있어 열악한 취약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에 보다 효과적이다.

김동석 전주상진신협 이사장은 “신협이 지역주민을 위해 어부바하며 깨끗한 환경에서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행복한 집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주상진신협은 올해 9월말 현재 자산 3250억원, 조합원 1만 3000여명의 건실한 지역금융기관으로 해마다 가정의 달 행사, 출산장려금 지원 사업, 미래세대를 위한 장학사업, 무료 영화 관람 행사 등 주민 복지 향상을 위한 행사를 지속적으로 지원해오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호 crcr810@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