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30 21:50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문화 chevron_right 문화일반
자체기사

2022년 사선녀 선발 전국대회 수상자 전북일보사 방문

image
2022년 사선녀 선발 전국대회 수상자들이 6일 전북일보사 방문해 서창훈 회장(가운데)과 윤석장 사장(왼쪽), 양영두 사선문화제 위원장(오른쪽)과 기념사직을 찍고 있다.

2022년 사선녀 선발 전국대회 수상자들이 6일 전북일보사 방문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홍보 활동에 나섰다.

‘제36회 사선녀선발 전국대회’에서 영예의 진으로 뽑힌 임수은 양을 비롯해 선 전윤수 양, 미 최은빈 양, 정 손유주 양, 전북일보포토제닉 민지영 양, 인기상 이단비 양과 향토미인 정희정·이현진 양 등이 양영두 소충사선문화제전위원회 위원장과 함께 이날 전북일보사를 찾았다.

서창훈 전북일보 회장은 “앞으로 전북을 빛내줄 여러분들의 수상을 축하한다. 소충사선문화제뿐만 아니라 전라북도를 대표하며 전국에서 활발히 활동하기를 기대한다”며 “지역의 아름다움을 홍보하고 전북을 널리 알리는 데 사선녀 출신 인물들이 앞장서 달라”고 격려했다.

양영두 위원장은 “이들 사선녀들은 임실의 농·특산물인 고추·사과·배·복숭아 등을 전국에 알리는 데 앞장 설 것”이라며 “전북의 중요 문화행사에 참여, 향토문화 홍보와 소충의 나라사랑, 사선의 고향사랑 등을 몸소 실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선녀들은 홍보사절로서 1년 동안 전국의 중요 문화행사에 참여해 임실군과 소충·사선문화제 등을 알릴 계획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모 kangmo@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문화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