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5 01:24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야구
일반기사

전주출신 KIA타이거즈 최형우, 전북지역 야구팀 후원물품 전달

도내 5개 팀에 5000만원 상당의 연습구 및 야구용품 전달

최형우 선수 물품전달식 사진=양준혁야구재단 제공
최형우 선수 물품전달식 사진=양준혁야구재단 제공

KIA타이거즈 최형우 선수가 고향인 전북지역 5개 야구팀에 유소년 야구 꿈나무을 위해 후원용품을 전달했다.

최형우 선수는 지난 17일 전주 진북초등학교에서 양준혁야구재단을 통해 진북초와 군산중앙초, 군산신풍초, 전주리틀야구단, 전주시 주니어베이스볼클럽 도미네이트등 도내 5개 야구팀에 5000만원 상당의 연습구 및 야구용품을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이날 후원물품 전달식에는 최형우 선수를 비롯해 양준혁야구재단 양준혁 이사장 및 후원 대상 학교 야구팀 감독과 대표 선수1명, 야구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최형우 선수 물품전달식 사진=양준혁야구재단 제공
최형우 선수 물품전달식 사진=양준혁야구재단 제공

이번 물품후원을 진행한 양준혁야구재단 이사장 양준혁은 “매 해 꾸준히 이런 자리를 만들 수 있도록 해 준 최형우 선수에게 감사하다. 앞으로도 지역 야구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형우 선수는 “야구캠프를 진행하며 야구부 선수들과 좋은 추억을 만들었었는데 올해는 물품전달식으로 대체되어 아쉽기는 하지만 이번 후원물품을 통해 아이들이 더 많이 운동하고 연습하면서 자신의 꿈을 더욱 키워 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주 출신인 최형우 선수는 지난 2017년부터 전북지역 야구 활성화를 위해 연고지 유소년 야구 선수들을 상대로 재능 기부 야구캠프를 진행했지만, 올해는 코로나19 거리두기 상황으로 물품전달식만 가졌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