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8 01:42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부
일반기사

윤대통령, 김창기 국세청장 임명

국회 원 구성 지연, 청문회 없이 임명…박순애·김승희는 검토 중

윤석열 대통령은 13일 김창기 국세청장 후보자를 임명했다.

21대 국회 후반기 원 구성 지연으로 인해 국회 인사청문회 없이 임명된 첫 국세청장이다.

신임 김 청장은 경북 봉화 출신으로, 대구 청구고-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행정고시(37회)를 통해 공직에 입문한 세무 전문가다.

이명박 정부 청와대 행정관을 지냈으며, 서울지방국세청 조사2국장, 국세청 본청 감사관, 부산지방국세청장 등을 역임했다.

앞서 윤 대통령은 지난달 16일 김 청장에 대한 인사청문요청안을 국회에 송부했으나, 20일이 지난 이달 7일까지 청문회가 열리지 못하자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재송부를 요청했으며, 기한인 이달 10일까지도 절차가 진행되지 못하자 이날 김 청장을 임명했다.

한편,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도 청문회를 기다리는 상황으로, 대통령실은 여론을 살피며 청문보고서 재송부 여부를 검토 중이다. 시한은 오는 18일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호 kimjh@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