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5 00:06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스포츠 chevron_right 야구
일반기사

전주고 야구부, 봉황대기서 대전고 상대 콜드게임 승

대통령배 결승전서 당한 패배 말끔히 설욕
64강 돌파, 32강 진출 32강전 26일 오전 11시30분

 

image

전주고등학교가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에서 대전고를 콜드게임으로 누르고 제56회 대통령배 결승전에서 당한 패배를 설욕했다. 

전주고는 2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64강전에서 14-1로 승리, 7회 콜드게임 승리를 거뒀다. 전주고는 이날 승리로 32강전에 진출했으며, 32강전은 오는 26일 오전 11시30분 신월구장에서 열린다.

3학년 선수들을 대거 기용한 전주고는 홍승원(2루수)-박준환(중견수)-이재현(지명타자)-이한림(포수)-최현규(좌익수)-최윤석(3루수)-최인호(유격수)-이대영(1루수)-김준범(우익수), 선발투수 권혁일로 나섰다.

반면 대전고는 1~2학년 선수들을 내세워 조준희(유격수)-한기찬(중견수)-윤현우(포수)-곽성준(1루수)-이도현(우익수)-조효원(3루수)-오성재(좌익수)-이희수(지명타자)-박정윤(2루수), 선발투수 한서구로 선발명단을 구성했다.

전주고는 지난 17일 제56회 대통령배 결승전에서 대전고에 7대4로 석패했지만, 이날 승리를 거두면서 준우승에 그친 아쉬움을 달랬다.

전주고는 3회부터 점수를 쌓아가며 승기를 잡았다. 3회에는 1사 3루에서 홍승원의 1타점 적시타로 1-0 선취점을 뽑았다. 4회에는 상대 실책으로 2점을 더 만들어 3-0으로 달아났다. 

5회에는 타선의 집중력을 발휘하면서 2사 만루에서 밀어내기 볼넷과 사구로 2점을 더 추가해 5-0을 완성했다.

6회에선 무사 2,3루에서 박준환의 희생플라이로 6-0을 만들었고 7회에는 상대 실책과 밀어내기 득점으로 8점, 결국 14-1로 콜드게임승을 거뒀다.

지난 대통령배 결승전에서 전주고는 주력 원, 투 펀치 투수가 투구 수 제한으로 결승전에 나오지 못하면서 어려움을 겪었다.

전주고 야구부 관계자는 “결승 패배 이후 심리와 체력 회복 훈련에 중점을 뒀고, 선수들이 결승전까지 치르면서 자신감과 실력이 늘어나 있다”며 “고향의 성원에 감사드린다. 봉황대기에서도 최선을 다해 좋은 소식을 전해드리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세종 103bell@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스포츠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