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9 04:59 (Thu)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사건·사고
자체기사

익산 휴업 중인 공장서 불⋯4000만 원 피해

지난달 29일 오후 10시 35분께 익산시 금마면의 한 닭 가공 공장에서 불이 났다.

당시 공장은 휴업 중으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샌드위치 패널 건물 대부분이 타 4000여만 원(소방서 추산) 상당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소방차 등 장비 19대와 소방 인력 55명을 동원해 2시간20여분 만에 불을 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익산 #공장 #화재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