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6 00:09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날씨
일반기사

전북 25~26일 천둥·번개 동반 최대 70㎜ 비

전북은 25일 오후부터 오는 26일까지 많은 양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전주기상지청은 25일 오후부터 전북 서쪽지방에 최대 70㎜ 내외의 많은 비와 함께 시간당 20∼30㎜의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26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는 저기압에 동반된 따뜻하고 수증기가 많은 공기가 유입되면서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고온의 수증기가 강하게 유입되는 전북 남부와 지형적 영향을 받는 서해안을 중심으로 시간당 20㎜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겠으며, 26일까지 전북에 총 70㎜ 내외의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강하고 많은 비가 예보돼 있어 인명과 시설물 피해가 발생할 것으로 우려된다“며 “철저한 사전대비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전북은 25일 오후부터 오는 26일까지 많은 양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전주기상지청은 25일 오후부터 전북 서쪽지방에 최대 70㎜ 내외의 많은 비와 함께 시간당 20∼30㎜의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26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는 저기압에 동반된 따뜻하고 수증기가 많은 공기가 유입되면서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고온의 수증기가 강하게 유입되는 전북 남부와 지형적 영향을 받는 서해안을 중심으로 시간당 20㎜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겠으며, 26일까지 전북에 총 70㎜ 내외의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강하고 많은 비가 예보돼 있어 인명과 시설물 피해가 발생할 것으로 우려된다“며 “철저한 사전대비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