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7 19:29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보건·의료
보도자료

전북소방본부, 여름철 폭염 긴급구조 대응 대책 추진

올 여름 폭염 예상일수와 기온이 지난해에 비해 높을 것으로 전망되면서 전북소방본부가 오는 9월 30일까지 여름철 폭염대비 긴급구조 대응 대책을 추진한다.

13일 기상청 자료에 따르면 전북의 여름철(6월~8월) 폭염일수는 평년(1991년~2021년) 3.9일에서 최근 10년(2012~2021년) 5.1일로 늘었다. 또한 6월 평균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고, 7~8월은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올 여름 폭염 예상 일수는 최대 22일, 열대야 예상 일수도 최대 28일로 예보되는 등 기온이 지난해보다 높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전북소방본부는 도내 13개 소방서에 폭염 대응장비를 갖춘 103대의 119구급대를 운영하고 있다. 구급차량 부재 시 출동 공백을 최소화 하기 위한 펌뷸런스도 92대를 예비출동대로 지정해 폭염 대비를 하고 있다.

119구급대와 펌뷸런스에는 폭염환자 발생에 대비해 얼음조끼와 얼음팩, 체온계 등 구급장비 9종을 갖춰 열손상 환자에 대한 응급처치로 인명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또 119종합상황실 내 구급상황관리센터 의료지도와 상담을 강화해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자 신고 시 구급차 현장 도착 전 초기 응급처치 방법을 안내하고 지도할 계획이다. 

소방 관계자는 “폭염특보 발령 시에는 외부활동을 최대한 자제 해야 한다"며 "열경련 등 온열질환 발생 시에는 즉시 119에 신고 하고, 시원한 장소에서 휴식을 취하는 등 건강관리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올 여름 폭염 예상일수와 기온이 지난해에 비해 높을 것으로 전망되면서 전북소방본부가 오는 9월 30일까지 여름철 폭염대비 긴급구조 대응 대책을 추진한다.

13일 기상청 자료에 따르면 전북의 여름철(6월~8월) 폭염일수는 평년(1991년~2021년) 3.9일에서 최근 10년(2012~2021년) 5.1일로 늘었다. 또한 6월 평균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고, 7~8월은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올 여름 폭염 예상 일수는 최대 22일, 열대야 예상 일수도 최대 28일로 예보되는 등 기온이 지난해보다 높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전북소방본부는 도내 13개 소방서에 폭염 대응장비를 갖춘 103대의 119구급대를 운영하고 있다. 구급차량 부재 시 출동 공백을 최소화 하기 위한 펌뷸런스도 92대를 예비출동대로 지정해 폭염 대비를 하고 있다.

119구급대와 펌뷸런스에는 폭염환자 발생에 대비해 얼음조끼와 얼음팩, 체온계 등 구급장비 9종을 갖춰 열손상 환자에 대한 응급처치로 인명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또 119종합상황실 내 구급상황관리센터 의료지도와 상담을 강화해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자 신고 시 구급차 현장 도착 전 초기 응급처치 방법을 안내하고 지도할 계획이다. 

소방 관계자는 “폭염특보 발령 시에는 외부활동을 최대한 자제 해야 한다"며 "열경련 등 온열질환 발생 시에는 즉시 119에 신고 하고, 시원한 장소에서 휴식을 취하는 등 건강관리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