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9 23:20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사건·사고
일반기사

전북경찰 '전주시장 선거 브로커 녹취록' 언급 건설사 대표 참고인 조사

image
전북경찰청 전경 /사진=전북일보 DB

경찰이 이른바 '전주시장 선거 브로커 녹취록'에 언급된 지역 건설사 대표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

13일 전북경찰청 등에 따르면 도내 건설사 대표 A씨는 이날 오후 참고인 신분으로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A씨는 지난 10일 전주시민회가 공개한 녹취록에 등장하는 건설사 3곳 중 한곳의 대표로 선거브로커에게 정치자금 2억 원을 건넸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전북경찰청은 조만간 나머지 건설사 2곳에 대해서도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을 뿐 내용이나 과정에 대해서는 밝히기 어렵다”면서 “브로커 사건과 관련해 수사를 다각적으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