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9 00:44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무주
보도자료

무주군, 사과 농업에 스마트 로봇 제어시스템 시범 운영

디지털 농업 사과 자동화 기술 도입

image

무주군농업기술센터가 사과 연구회 단체에 스마트 로봇 제어시스템을 지원해 약제비 절감과 첨단 농작업 기반을 확보·보급하기 위한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시범사업은 ‘디지털 농업 사과 자동화 기술’이며 사업비 5600만 원(국비 50, 군비 50%)을 투입해 스마트 라이다 방제기(500ℓ)를 지원한다.

농촌진흥청 농업과학원에서 개발한 스마트 라이다 방제기는 라이다(LiDAR)를 활용해 나무에 과실이 있는 부분을 인식하고 분사노즐을 개별 제어하여 농약 살포량을 최소화한다.

환경오염 저감 기술 장비로 나무가 있는 곳에만 농약을 뿌릴 수 있으며 나무크기에 따라 농약 살포량도 조절이 가능하다. 이 장비를 사용할 경우 사과원 기준 농약 사용량을 30% 절감할 수 있어 농가 경영비 절감도 뒤따른다.

이번 시범사업 추진 단체는 무주군 사과 주산지인 안성면 소재 덕유산 연구회(회원 20명, 대표 이승희)이며, 사과원도 단지화되어 있어 이 장비를 사용하기에 안성맞춤이다. 

이승희 연구회 대표는 “농약가격 상승 부담 속에 스마트 라이다 기술 방제로 농약 사용량을 절감할 수 있어 사과 농가들의 기대가 크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이학재 군 소득작목팀장은 "앞으로 노지 과수에서도 다양한 디지털 기술이 활성화될 것이며 가지치기와, 약제방제 등 사과 생산 전과정에 확산되고 있는 만큼 무주군에 도움이 되는 노지 과수 디지털, 자동화 신기술 보급을 확대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