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7 17:53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환경
보도자료

전북환경청, 하절기 환경오염행위 특별점검 실시

image
전북환경청 전경.

전북지방환경청은 하절기 환경관리 취약시기인 장마철과 휴가철을 맞아 8월말까지 불법 환경오염행위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하절기 집중호우 시에는 무단 방류되는 오·폐수, 사업장 내 보관 폐기물 등의 오염물질이 빗물과 함께 하천·호소 등 공공수역에 유입되어 환경오염이 가중될 우려가 높다.

이에 전북환경청은 8월말까지 산업단지와 상수원 상류에 위치한 악성 폐수 배출사업장과 대규모 개인하수처리시설 45개소를 선정해 오염물질 적정 처리 여부를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특별점검은 오·폐수 무단 배출, 폐기물 무단 방치 등  환경오염행위에 대한 감시·점검을 강화하면서 동시에 수질오염물질 적정처리 방안 등의 기술지원을 병행 추진한다.

전북환경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상수원 및 공공수역에 오·폐수, 폐기물 무단배출 등 불법 환경오염행위가 일어나지 않도록 점검과 감시활동을 강화해 나가겠다” 며  “각 사업장에서도 하절기 장마철 집중호우 등 취약 시기에 대비, 오·폐수방지시설 정상가동, 발생 폐기물 철저한 관리 등 환경오염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는 필요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image
전북환경청 전경.

전북지방환경청은 하절기 환경관리 취약시기인 장마철과 휴가철을 맞아 8월말까지 불법 환경오염행위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하절기 집중호우 시에는 무단 방류되는 오·폐수, 사업장 내 보관 폐기물 등의 오염물질이 빗물과 함께 하천·호소 등 공공수역에 유입되어 환경오염이 가중될 우려가 높다.

이에 전북환경청은 8월말까지 산업단지와 상수원 상류에 위치한 악성 폐수 배출사업장과 대규모 개인하수처리시설 45개소를 선정해 오염물질 적정 처리 여부를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특별점검은 오·폐수 무단 배출, 폐기물 무단 방치 등  환경오염행위에 대한 감시·점검을 강화하면서 동시에 수질오염물질 적정처리 방안 등의 기술지원을 병행 추진한다.

전북환경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상수원 및 공공수역에 오·폐수, 폐기물 무단배출 등 불법 환경오염행위가 일어나지 않도록 점검과 감시활동을 강화해 나가겠다” 며  “각 사업장에서도 하절기 장마철 집중호우 등 취약 시기에 대비, 오·폐수방지시설 정상가동, 발생 폐기물 철저한 관리 등 환경오염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는 필요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