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4 17:13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고창
보도자료

고창군 호암마을, 생생마을만들기 콘테스트 경관·환경 분야 ‘우수상’

image
생생마을 만들기 콘테스트/사진=고창군 제공

고창군 고창읍 호암마을이 전북도에서 추진한 ‘제9회 생생마을 만들기 콘테스트’에서 ‘마을만들기 경관·환경 분야’ 우수상을 수상했다 

7일 고창군에 따르면 호암마을은 전문가 현장평가를 통해 도내 8개 마을이 참여한 ‘경관·환경 분야’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호암마을은 주민과 방문객이 서로 베풀어 치유와 환대가 함께 하는 ‘사람과 자연의 치유가 환대하는 호암마을’이라는 비전을 제시했다.

지난 2005년 주민 자발적인 축사정리와 도로정비를 시작으로 2014년 메이플스톤사업의 일환으로 마을 카페 공간을 조성하고 주민역량강화 교육을 추진하였다. 또한 2019년부터 생생마을 만들기 사업으로 산촌마당캠프, 소셜다이닝 등을 진행했다.

방부혁 호암마을 이장은 “이번 콘테스트 수상을 통해 주민주도의 공동체 활동과 마을가꾸기의 중요성을 다시 생각해보는 계기가 됐다”며 “생생마을 만들기를 통해 마을공동체를 활성화하고, 활력이 넘치는 농촌마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생생마을 만들기 콘테스트는 전북도가 주민의 자율적인 마을개발 우수사례를 발굴해 시상함으로써 주민의 자율·창의력·협동심을 고취하고 마을의 소득·문화·경관 개선을 유도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목적을 두고 매년 열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규 skk407@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