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7 02:40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사건·사고
일반기사

술 취한 상태서 주차하다 접촉사고 낸 남원시 공무원

image
남원경찰서 전경. 사진=전북일보DB

남원경찰서는 술을 마신 상태에서 차를 직접 주차한 남원시청 공무원 A씨(50대)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했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3일 자정께 남원시 도통동의 한 아파트에서 술을 마신 채 직접 주차하다가 접촉사고를 낸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음주 측정검사를 실시했다.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 농도는 0.129%로 면허 취소 수준이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당시 대리운전을 통해 아파트에 도착했지만 대리기사가 떠나고 직접 주차를 하다가 옆에 있던 차량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 중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