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9 07:51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무주
보도자료

무주군농업기술센터, 가공식품 창업 농가 기술지원 총력

무주군농업기술센터가 농산물 가공식품 창업 농가를 위해 HACCP 인증과 안전한 가공품을 생산하기 위한 정기적인 위생·안전 교육과 기술지원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에 농산물종합가공센터에서 생산한 과채주스, 잼 등 농산물가공품 3개 유형에 대해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으로부터 HACCP 인증을 취득했다고 1일 밝혔다.

image
농산물종합가공센터 사과 세척작업                           /무주군농업기술센터 제공

식품안전관리기준(HACCP)은 식품의 원재료에서부터 최종소비자가 섭취하기 전까지 각 단계에서 생물학적, 화학적, 물리적 위해요소가 해당 식품에 혼입되거나 오염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위생관리 시스템이다.

무주군 농산물종합가공센터는 2017년에 준공돼 농산물 세척, 착즙, 살균, 건조, 분쇄, 포장할 수 있는 설비 74여 종을 갖추고 있다.

2019년 첫 가동한 이후 117명의 농업인이 이용, 총 51톤의 농산물 처리를 하며 2021년까지 농업인 판매 매출액 1억 3000만 원을 달성했다.

농식품 가공창업 기초ㆍ심화 교육을 모두 수료하고 유통전문판매업을 신고하면 무주군 농산물종합가공센터를 통해 가공제품을 직접 생산할 수도 있다.

HACCP 인증 시설이 필수지만 여러 가지 여건으로 시설을 갖추기 어려운 소규모 농가로부터 많은 호응을 받고 있다.

민선희 생활자원팀장은 “농산물종합가공센터 시설 및 종사자들과 농업인들에게 HACCP 위생 안전관리 교육을 꾸준히 추진해 안전한 가공제품 생산을 지원하겠다”면서 “농산물 가공 창업을 준비하는 농업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지속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무주군농업기술센터가 농산물 가공식품 창업 농가를 위해 HACCP 인증과 안전한 가공품을 생산하기 위한 정기적인 위생·안전 교육과 기술지원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에 농산물종합가공센터에서 생산한 과채주스, 잼 등 농산물가공품 3개 유형에 대해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으로부터 HACCP 인증을 취득했다고 1일 밝혔다.

image
농산물종합가공센터 사과 세척작업                           /무주군농업기술센터 제공

식품안전관리기준(HACCP)은 식품의 원재료에서부터 최종소비자가 섭취하기 전까지 각 단계에서 생물학적, 화학적, 물리적 위해요소가 해당 식품에 혼입되거나 오염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위생관리 시스템이다.

무주군 농산물종합가공센터는 2017년에 준공돼 농산물 세척, 착즙, 살균, 건조, 분쇄, 포장할 수 있는 설비 74여 종을 갖추고 있다.

2019년 첫 가동한 이후 117명의 농업인이 이용, 총 51톤의 농산물 처리를 하며 2021년까지 농업인 판매 매출액 1억 3000만 원을 달성했다.

농식품 가공창업 기초ㆍ심화 교육을 모두 수료하고 유통전문판매업을 신고하면 무주군 농산물종합가공센터를 통해 가공제품을 직접 생산할 수도 있다.

HACCP 인증 시설이 필수지만 여러 가지 여건으로 시설을 갖추기 어려운 소규모 농가로부터 많은 호응을 받고 있다.

민선희 생활자원팀장은 “농산물종합가공센터 시설 및 종사자들과 농업인들에게 HACCP 위생 안전관리 교육을 꾸준히 추진해 안전한 가공제품 생산을 지원하겠다”면서 “농산물 가공 창업을 준비하는 농업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지속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