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6 12:22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무주
보도자료

무주군, 고향사랑기부제 시행 준비 돌입

image
무주군 청사 전경 

무주군이 내년 1월 고향사랑기부제 시행을 앞두고 성공적인 안착을 위해 답례품 개발 등 본격적인 준비에 돌입했다. 

이에 군은 지난 7월 전담팀인 고향사랑기부팀을 신설했다.

또 황인홍 군수는 지난 7월 19일 세종시 행정안전부에서 열린 고향사랑기부제 특별 좌담회에 직접 참여해 제도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관련 전문가들과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8월 시행령이 공포되면 무주군 실정에 맞는 조례 제정, 답례품 선정위원회 구성 및 답례품 선정, 기금 설치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오는 9월 전 직원을 대상으로 고향사랑기부제 교과서를 펴낸 신승근 교수를 초빙해 고향사랑기부제에 대한 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특히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는 매력 있는 답례품을 개발하기 위해 무주군 생산품 전수조사, 신규 답례품 아이디어를 모으고 있으며, 고향사랑기부금 활용을 위한 의견도 수렴할 예정이다. 

조정선 고향사랑기부팀장은 “고향사랑기부제는 군의 재정뿐만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며 “고향사랑 기부제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자신의 주소지 외 희망하는 지방자치단체에 일정금액을 기부하면 지자체는 기부자에게 세제 혜택과 기부액의 30% 이내에서 답례품을 제공하고, 기부금을 주민복리 증진 등에 사용하는 제도다.

 

image
무주군 청사 전경 

무주군이 내년 1월 고향사랑기부제 시행을 앞두고 성공적인 안착을 위해 답례품 개발 등 본격적인 준비에 돌입했다. 

이에 군은 지난 7월 전담팀인 고향사랑기부팀을 신설했다.

또 황인홍 군수는 지난 7월 19일 세종시 행정안전부에서 열린 고향사랑기부제 특별 좌담회에 직접 참여해 제도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관련 전문가들과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8월 시행령이 공포되면 무주군 실정에 맞는 조례 제정, 답례품 선정위원회 구성 및 답례품 선정, 기금 설치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오는 9월 전 직원을 대상으로 고향사랑기부제 교과서를 펴낸 신승근 교수를 초빙해 고향사랑기부제에 대한 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특히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는 매력 있는 답례품을 개발하기 위해 무주군 생산품 전수조사, 신규 답례품 아이디어를 모으고 있으며, 고향사랑기부금 활용을 위한 의견도 수렴할 예정이다. 

조정선 고향사랑기부팀장은 “고향사랑기부제는 군의 재정뿐만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며 “고향사랑 기부제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자신의 주소지 외 희망하는 지방자치단체에 일정금액을 기부하면 지자체는 기부자에게 세제 혜택과 기부액의 30% 이내에서 답례품을 제공하고, 기부금을 주민복리 증진 등에 사용하는 제도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