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9 07:58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고창
보도자료

심덕섭 고창군수, 꼬마외교관 활동 청소년과 인터뷰 시간 가져

“지역 청소년들이 꿈을 크게 갖고, 다양한 경험 쌓길 바라”

image
꼬마외교관 인터뷰/사진=고창군 제공

심덕섭 고창군수가 미래의 외교관을 꿈꾸는 지역 청소년과 대화의 시간을 갖고, 소중한 꿈을 응원했다.

심 군수는 3일 군수실에서 고창군 꼬마외교관 활동 청소년 5명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꼬마 외교관’은 대한민국 고창과 중국 조장시·태주시 청소년들이 온·오프라인 교류를 통해 우호 관계증진과 지속가능한 교류기반을 다지기 위해 만들어졌다. 이들은 온라인채팅, 지역홍보, 동영상 제작 등의 활동을 진행해 오고 있다.

올해는 중국 태주시와 고창북중·고 학생들이, 중국 조장시와 자유중·고창여고가 매칭돼 모두 38명이 활동하고 있다.

30분에 걸친 인터뷰에선 실제 외교관(주 캐나다대사관 공사 등)으로 일했던 심덕섭 군수가 전하는 활동 에피소드와 인생철학, 지역 청소년을 위한 소중한 바람이 담겼다.

특히 이날 심 군수와 아이들은 전세계가 주목하는 유네스코 5관왕(고인돌, 갯벌, 판소리, 농악, 생물권보전지역)의 의미를 되새기며, 미래세대 홍보방안에 많은 시간을 할애했다.

심덕섭 군수는 “첫 발령지가 영어권 개발도상국 공무원 교육을 담당하면서 자연스럽게 외교관의 길을 걷게 됐던 것 같다”며 “고창군 청소년들도 꿈을 크게 갖고, 다양한 사람과 어울리며 많은 경험을 쌓길 바란다”고 조언했다.

이어 “세계각지의 수많은 여행객들이 고창의 보물들을 보고, 즐기러 오는 날이 멀지 않았다”며 “글로벌 감각을 키우고, 고창의 자랑거리를 전세계의 친구들에게 많이 알리는 데 지역 청소년들이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image
꼬마외교관 인터뷰/사진=고창군 제공

심덕섭 고창군수가 미래의 외교관을 꿈꾸는 지역 청소년과 대화의 시간을 갖고, 소중한 꿈을 응원했다.

심 군수는 3일 군수실에서 고창군 꼬마외교관 활동 청소년 5명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꼬마 외교관’은 대한민국 고창과 중국 조장시·태주시 청소년들이 온·오프라인 교류를 통해 우호 관계증진과 지속가능한 교류기반을 다지기 위해 만들어졌다. 이들은 온라인채팅, 지역홍보, 동영상 제작 등의 활동을 진행해 오고 있다.

올해는 중국 태주시와 고창북중·고 학생들이, 중국 조장시와 자유중·고창여고가 매칭돼 모두 38명이 활동하고 있다.

30분에 걸친 인터뷰에선 실제 외교관(주 캐나다대사관 공사 등)으로 일했던 심덕섭 군수가 전하는 활동 에피소드와 인생철학, 지역 청소년을 위한 소중한 바람이 담겼다.

특히 이날 심 군수와 아이들은 전세계가 주목하는 유네스코 5관왕(고인돌, 갯벌, 판소리, 농악, 생물권보전지역)의 의미를 되새기며, 미래세대 홍보방안에 많은 시간을 할애했다.

심덕섭 군수는 “첫 발령지가 영어권 개발도상국 공무원 교육을 담당하면서 자연스럽게 외교관의 길을 걷게 됐던 것 같다”며 “고창군 청소년들도 꿈을 크게 갖고, 다양한 사람과 어울리며 많은 경험을 쌓길 바란다”고 조언했다.

이어 “세계각지의 수많은 여행객들이 고창의 보물들을 보고, 즐기러 오는 날이 멀지 않았다”며 “글로벌 감각을 키우고, 고창의 자랑거리를 전세계의 친구들에게 많이 알리는 데 지역 청소년들이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규 skk407@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