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7 19:01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완주
보도자료

유희태 완주군수 “수소경제 활성화 위해 수평적 협업 나서자”

8일 한국가스안전공사, 전기안전공사 관계자 간담회

유희태 완주군수는 8일 ‘수소용품 검사지원센터 설계보고회’와 ‘신재생 연계 ESS 안전성 평가센터 간담회’에 참석, “군과 공공기관, 기업, 연구소 등이 수평적으로 협업해 수소경제 활성화 기반을 강화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유 군수는 노오선 한국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 등이 함께한 가운데 ‘수소용픔 검사지원센터 설계결과 보고회’에서 “군은 수소산업 육성을 위해 수소 관련 인력양성과 기업발굴, 지원체계 구축 등을 통해 올해 수소특화 국가산단 조성을 위한 공모에 응할 계획”이라며 “가스안전공사가 추진 중인 수소용품 검사지원센터가 수소관련 생태계 구축에 많은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image
수소용품검사지원센터 설계 간담회/사진=완주군

군과 공사는 이날 센터 건립에 따른 추진상황과 현안에 대해 업무공유를 하고 해결방안 마련을 통해 건립사업의 차질 없는 진행을 다짐했다. 

오는 2024년 5월까지 향후 33개월 동안 추진될 수소용품 검사지원센터 건립에는 총 사업비 499억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이어 유 군수는 한국전기안전공사 최동환 전기안전연구원장과 간담회를 갖고 완주 테크노밸리 제2산단에 5000평 규모의 ‘신재생 연계 ESS(에너지 저장 시스템) 안전성평가센터’ 구축과 관련한 간담을 진행했다.

유 군수는 이 자리에서 “전기안전공사의 안전성평가센터는 앞으로 수소 연료전지와 태양광, ESS에 대한 포괄적인 안전성 평가 시스템 체계를 마련하게 될 것”이라며 “이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군 차원에서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완주군 이서면에 본사를 둔 전기안전공사가 주관할 이 사업의 기간은 올해부터 오는 2025년까지 4년간이며, 국비 266억 원에 지방비 100억 원, 전기안전공사 100억 원 등 총 466억 원이 연차적으로 투자된다.

완주 테크노밸리 제2일반산업단지 내 연구용지 1만7천㎡에 들어설 평가센터는 앞으로 100kW 초과의 수소 연료전지 인증 설비와 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

유 군수는 “전기안전공사도 사업목적 달성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달라”며 “수소도시 완주를 위해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수평적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유희태 완주군수는 8일 ‘수소용품 검사지원센터 설계보고회’와 ‘신재생 연계 ESS 안전성 평가센터 간담회’에 참석, “군과 공공기관, 기업, 연구소 등이 수평적으로 협업해 수소경제 활성화 기반을 강화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유 군수는 노오선 한국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 등이 함께한 가운데 ‘수소용픔 검사지원센터 설계결과 보고회’에서 “군은 수소산업 육성을 위해 수소 관련 인력양성과 기업발굴, 지원체계 구축 등을 통해 올해 수소특화 국가산단 조성을 위한 공모에 응할 계획”이라며 “가스안전공사가 추진 중인 수소용품 검사지원센터가 수소관련 생태계 구축에 많은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image
수소용품검사지원센터 설계 간담회/사진=완주군

군과 공사는 이날 센터 건립에 따른 추진상황과 현안에 대해 업무공유를 하고 해결방안 마련을 통해 건립사업의 차질 없는 진행을 다짐했다. 

오는 2024년 5월까지 향후 33개월 동안 추진될 수소용품 검사지원센터 건립에는 총 사업비 499억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이어 유 군수는 한국전기안전공사 최동환 전기안전연구원장과 간담회를 갖고 완주 테크노밸리 제2산단에 5000평 규모의 ‘신재생 연계 ESS(에너지 저장 시스템) 안전성평가센터’ 구축과 관련한 간담을 진행했다.

유 군수는 이 자리에서 “전기안전공사의 안전성평가센터는 앞으로 수소 연료전지와 태양광, ESS에 대한 포괄적인 안전성 평가 시스템 체계를 마련하게 될 것”이라며 “이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군 차원에서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완주군 이서면에 본사를 둔 전기안전공사가 주관할 이 사업의 기간은 올해부터 오는 2025년까지 4년간이며, 국비 266억 원에 지방비 100억 원, 전기안전공사 100억 원 등 총 466억 원이 연차적으로 투자된다.

완주 테크노밸리 제2일반산업단지 내 연구용지 1만7천㎡에 들어설 평가센터는 앞으로 100kW 초과의 수소 연료전지 인증 설비와 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

유 군수는 “전기안전공사도 사업목적 달성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달라”며 “수소도시 완주를 위해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수평적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호 jhkim@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