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7 09:59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사건·사고
일반기사

전주 공장서 엘레베이터 설치 작업하던 외국인 근로자 추락사

22일 오전 8시께 전주시 덕진구 팔복동의 한 공장에서 엘리베이터 설치 작업을 하던 외국인 일용직 근로자 A씨(50대)가 18m 아래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A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우즈베키스탄 국적인 A씨는 사고당시 엘리베이터 설치를 위해 자재를 6층으로 옮기던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임시로 설치한 발판이 무너져 A씨가 추락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