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5 00:53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군산
보도자료

군산시 지방재정개혁 우수 사례발표 우수상

 

군산시는 최근 전라북도 세외수입 연구발표대회에서 장려상을 수상한데 이어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발표대회(지방세분야)에서도 우수상을 수상했다. 

시는 최근 임실치즈테마파크에서 열린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 발표대회(지방세분야)’에서 시민납세과 전현정 주문관이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전 주무관은 ‘가택수색 체납처분 사전예고, 고액 체납세 징수’라는 주제를 통해 “500만원이상 고액체납자를 대상으로 납세안내문 발송 및 압류 예고 등으로도 납부 의사를 거부하는 납세자에 대해 가택수색 대상자로 지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계속적인 현장 방문으로 가족과의 거주 속에서 답을 찾아내 가택수색 및 동산압류 예고서를 발송하는 등 끝까지 압박함에 따라 체납액 2200만원 전부를 징수 할 수 있었다”고 사례를 들었다.

한편 시는 코로나19 상황이 개선됨에 따라 고액․고질체납자에 대해 체납세징수T/F팀을 중심으로 강력한 현장징수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또한 자주재원 확보 및 조세정의 실현을 위해 다각적인 방법으로 체납세 징수에 총력을 다하겠다는 방침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