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4 17:53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군산
자체기사

군산 무녀2구항 어촌뉴딜300사업 준공

image
옥도면 무녀2구항 어촌뉴딜300사업이 마무리됨에 따라 6일 준공식이 진행됐다./사진제공=군산시

군산시는 지난 2019년부터 추진한 ‘무녀2구항 어촌뉴딜 300사업’을 마무리하고 6일 준공식을 진행했다.

어촌뉴딜 300사업은 어촌이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해양 관광자원의 잠재력을 발전시켜 어촌의 혁신 성장을 주도할 수 있도록 낙후되고 부족한 기반시설을 현대화하고 지역의 고유자원을 활용한 어촌·어항 등을 통합 개발하는 것이다.

무녀2구항은 사업 시행 첫해에 공모에 선정됐으며 도내에서 첫 번째로 준공식을 가진 사업지다.

총사업비 150억 원을 들여 무녀 2구항에 방파제 연장, 어구보관 및 공동작업장을 조성했다.

또 지역공동체나 외부단체에 각종 회의를 진행 할 수 있는 커뮤니티센터와 지역주민 간 화합과 소통을 이끌어줄 활성화센터도 마련했다.

무녀2구 마을 관계자는 “뉴딜사업을 통해 새로운 시설을 만들어 주신 군산시와 어촌어항공단에 감사드린다”며 “ 앞으로 시설이 방치되지 않고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잘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황철호 군산시 부시장은 “이 사업을 통해 활력이 넘치고 매력적인 마을로 재탄생하길 기대한다”며 “군산시에서 진행하고 있는 어촌뉴딜300사업 모두 큰 성과를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어촌뉴딜사업으로 선정된 야미도항을 비롯해 명도축항, 장자도항, 선유1구항, 비안도항, 서래포구, 두리도항 등 8곳에서 2024년까지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