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1-29 21:18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문화 chevron_right 영화·연극
일반기사

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 11월 상영작 7편 공개

11월 상영작으로 영화 총 7편 선정
전주 쇼케이스, 전주 아트톡, 픽업 시네마도 진행

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이 11월 상영작으로 전주국제영화제,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주목받은 한국 독립영화와 국내외 거장 감독의 영화 7편을 선정했다.

오는 3일에 <낮에는 덥고 밤에는 춥고>, <알카라스의 여름>, <탑>, 10일에 <첫 번째 아이>, <같은 속옷을 입는 두 여자>, 17일에 <아마겟돈 타임>, 24일에 <창밖은 겨울>등이 차례로 개봉·상영될 예정이다. 이밖에 추가 개봉될 작품은 전주영화제작소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영화 상영 외에도 월 정기 토크 프로그램인 '전주 쇼케이스'(11월 16일), '전주 아트톡'(11월 23일), '픽업 시네마'(11월 30일)도 진행한다.

image
최창환, 여섯 개의 밤 스틸컷

전주국제영화제 상영작 중 미개봉작 1편을 선정해 감독, 배우 또는 영화 전문가와 이야기를 나누는 전주 쇼케이스에서는 최창환 감독의 <여섯 개의 밤>을 상영하고 최창환 감독이 게스트로 참석해 관객과의 대화를 이어간다.

image
김세인, 같은 속옷을 입는 두 여자

개봉 영화 전문가 초청 해석 프로그램인 전주 아트톡에서는 김세인 감독의 <같은 속옷을 입는 두 여자>를 상영하고 김소희 영화평론가의 심층 해설을 진행한다.

image
미카엘 하네케, 아무르

도내 문화예술인 1인과 함께하는 씨네 토크 프로그램인 픽업 시네마에서는 미카엘 하네케 감독의 <아무르>를 상영하고 박진영 화가와 영화에 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도록 구성돼 있다.

자세한 내용은 전주영화제작소 홈페이지 또는 전주영화제작소 전화(063-231-3377)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문화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