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3 13:05 (Fri)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사건·사고
일반기사

남원 공장서 60대 노동자 설비에 손가락 끼어

지난 21일 오후 6시 6분께 남원시 노암동의 한 목재생산 공장에서 A씨(60대)의 손가락이 집진설비에 끼이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A씨의 오른쪽 손가락 4개가 절단됐다.

A씨는 당시 먼지나 쓰레기 따위를 한곳에 모으는 집진설비 작업을 하고 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