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3 13:07 (Fri)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사건·사고
자체기사

성추행 혐의로 고소된 완주군 이장

일주일 전 제주도 정책연수를 다녀온 완주군 이장 한 명이 지난 22일 성추행 혐의로 경찰에 고소됐다. 

23일 완주군에 따르면 완주군 이장 46명은 지난 15∼17일 제주도에서 '지역핵심리더 정책연수'를 실시했다. 

이 과정에서 이장 1∼2명이 현지 가이드 업무를 수행하던 여성 A씨에게 '오늘 저녁에 숙소에서 술 한잔하자', '안 건드릴 테니 숙소에서 술 한잔하자' 등 성추행을 계속했다고 한다. 

연수 3일차에는 B이장이 관광버스 안 가이드석 옆에 앉아 '방금 유람선을 타고 왔는데, 내내 네 생각밖에 나지 않더라. 눈이 참 예쁘다. 내가 너 좋아해도 되지 않느냐'는 등 계속 추행했다고 한다.

정책 연수에 동행한 완주군 관계자는 "B이장이 낮술을 마시는 등 행동을 보고 만류했지만 듣지 않았다. 문제 발생 후 일정부터는 해당 이장을 다른 버스에 태워 분리했다"고 해명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호 jhkim@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