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7 22:33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사건·사고
자체기사

전북소방본부 '전기화재사고 주의보' 발령

image

전북소방본부가 28일 전기 화재 사고 주의보를 발령했다. 지속되는 폭염으로 전기사용량이 급증해서다.

전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최근 3년(2019~2021년)간 전북에서 발생한 전기 화재는 총 1255건이다. 

화재 발생별로는 미확인 454건(36.2%), 절연열화에 의한 단락 248건(19.8%), 트레킹에 의한 단락 135건(10.8%) 순으로 나타났다. 

장소별로는 주거시설이 307건(24.5%)로 가장 많았다. 뒤이어 공장·창고 등 산업시설이 256건(20.4%), 자동차·철도가 203건(16.2%) 순이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전주가 263건으로 가장 많았고, 익산이 154건, 군산 128건, 정읍시 121건 등이었다.

전기화재가 발생한 시간대로 보면 오전 10시에서 낮 12시가 140건(11.2%), 낮 12시에서 오후 2시가 139건(11.1%), 오후 2시에서 오후 4시가 137건(10.9%)으로 기온이 높은 낮시간대에 집중적으로 발생했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여름철 무더위로 인하여 에어컨 사용 등 전기 제품 사용 증가로 전기화재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며 “무더운 여름을 안전하게 지내기 위해 사용하는 에어컨 실외기를 점검하고 선풍기 모터가 과열되지 않도록 장시간 사용을 자제해야 한다”고 말했다.

image

전북소방본부가 28일 전기 화재 사고 주의보를 발령했다. 지속되는 폭염으로 전기사용량이 급증해서다.

전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최근 3년(2019~2021년)간 전북에서 발생한 전기 화재는 총 1255건이다. 

화재 발생별로는 미확인 454건(36.2%), 절연열화에 의한 단락 248건(19.8%), 트레킹에 의한 단락 135건(10.8%) 순으로 나타났다. 

장소별로는 주거시설이 307건(24.5%)로 가장 많았다. 뒤이어 공장·창고 등 산업시설이 256건(20.4%), 자동차·철도가 203건(16.2%) 순이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전주가 263건으로 가장 많았고, 익산이 154건, 군산 128건, 정읍시 121건 등이었다.

전기화재가 발생한 시간대로 보면 오전 10시에서 낮 12시가 140건(11.2%), 낮 12시에서 오후 2시가 139건(11.1%), 오후 2시에서 오후 4시가 137건(10.9%)으로 기온이 높은 낮시간대에 집중적으로 발생했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여름철 무더위로 인하여 에어컨 사용 등 전기 제품 사용 증가로 전기화재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며 “무더운 여름을 안전하게 지내기 위해 사용하는 에어컨 실외기를 점검하고 선풍기 모터가 과열되지 않도록 장시간 사용을 자제해야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