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1-30 22:59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무주
보도자료

무주군사진가협회, 무주풍경 담은 작품 전시회

덕유산 겨울, 한풍루 벚꽃과 눈, 운문산 반딧불이, 월화탄의 봄 등 무주의 아름다운 모습을 알리기 위한 산과 계곡, 명승지 담아

image

무주반딧불축제를 기념하는 제26회 무주사진가협회(회장 이윤승) 회원전이 김환태문학관 1층에서 열리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무주사진가협회 회원들의 그동안 정성들여 촬영한 작품은 모두 33점.

남대천 아침을 비롯해 덕유산 겨울, 한풍루의 벚꽃과 눈, 운문산 반딧불이, 월화탄의 봄 등 작가들의 수준높은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무주사진가협회가 주관한 가운데 지난 27일부터 10월 말까지 작품전시가 계속될 예정이다.

이윤승 회장은 “코로나 팬데믹이라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무주의 아름다운 모습을 전국에 널리 알리기 위해 밤과 낮을 가리지 않고 산과 계곡, 명승지 등을 누비며 시시각각 변하는 풍경을 카메라에 담았다“고 말했다.

황인홍 군수는 “회원 여러분의 사진 속에 담긴 ‘덕유산’과 ‘적상호’ 등 무주의 아름다운 자연과 봄, 여름, 가을, 겨울, 빛나는 무주의 사계가 제26회 무주반딧불축제를 풍성하게 하고 반딧불이가 살아 숨 쉬는 청정무주를 더욱 돋보이게 하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1997년 3월 사진동우회로 출발한 무주사진가협회는 26년의 전통을 가진 민간 주도의 사진 단체다. 각종 전시회와 공모전, 찾아가는 문화프로그램, 재능기부 활동 등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으며, 33명의 회원이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