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3-20 22:52 (Mon)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제3회전국동시조합장선거
보도자료

전북선관위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선거인 20만명, 투표소 206곳 확정

image
열흘 앞으로 다가온 제3회 전국 동시 조합장 선거를 앞두고 지난 26일 완주군선거관리위 원회는 후보별 선거벽보와 공보물 발송을 준비하고 있다./ 사진=오세림 기자

전라북도선거관리위원회가 오는 3월 8일 실시하는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의 투표소 206곳을 확정하고 선거인 20만 1552명에게 선거공보와 투표안내문 발송을 시작했다.

이번 조합장선거에서 선거인 수는 지난 26일 기준 총 20만 1552명으로 조합별로는 농협의 선거인수가 16만6000여 명으로 가장 많았고, 산림조합 2만4000여 명, 수협 1만700여 명 순이었다. 남성 13만3495명(66.2%), 여성 6만7843명(33.7%), 법인 214개(0.1%)로 구성된 것으로 나타났다.

선거인은 투표소 206곳 중 자신의 주소와 관계없이 선거인명부에 올라있는 구·시·군 지역 내의 투표소에서만 투표할 수 있으며, 자신이 투표할 수 있는 투표소는 선거공보와 함께 배송되는 투표안내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격리된 선거인은 구·시·군마다 1개씩 설치된 특별투표소를 이용할 수 있으며, 낮 12시부터 오후 5시까지 투표가 가능하다. 격리 중인 선거인은 선거일 당일 오전 11시 50분부터 일시 외출이 허용되며 격리자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문자메시지 등을 지참하고 선거인명부에 등재된 투표소에서 투표한 후 즉시 귀가해야 한다.

전북도선거관리위원회는 "이번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의 경우 공직선거와 달리 투표시간이 오전 7시에서 오후 5시까지"라면서 "곧 집에 도착하는 선거공보와 투표안내문 등을 확인해 소중한 한표를 행사해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선거관리위원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