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5 10:46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사건·사고
자체기사

군산 소룡동 도로서 낙석⋯차량 2대 파손

image
소룡동 해망로 도로 사면에서 바위와 돌무더기가 한꺼번에 무너져 내렸다./사진제공=군산시

군산 소룡동 도로에서 낙석사고가 발생했다.

군산시 등에 따르면 12일 자정 30분께 소룡동 해망로 도로사면에서 바위와 돌무더기가 한꺼번에 무너져 내렸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일어나지 않았지만, 이 사고로 도로 노상에 주차돼 있던 화물차와 승용차 등 2대가 파손됐다.

시와 소방당국은 군산에 많은 비가 내리면서 지반이 약해진 탓에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시는 사고 직후 피해 차량 견인조치와 함께 추가 붕괴 위험에 따른 교통 등을 통제한 상태이며, 전문가 사면 안정 검토를 거쳐 항구복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image
소룡동 해망로 도로 사면에서 바위와 돌무더기가 한꺼번에 무너져 내렸다./사진제공=군산시

군산 소룡동 도로에서 낙석사고가 발생했다.

군산시 등에 따르면 12일 자정 30분께 소룡동 해망로 도로사면에서 바위와 돌무더기가 한꺼번에 무너져 내렸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일어나지 않았지만, 이 사고로 도로 노상에 주차돼 있던 화물차와 승용차 등 2대가 파손됐다.

시와 소방당국은 군산에 많은 비가 내리면서 지반이 약해진 탓에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시는 사고 직후 피해 차량 견인조치와 함께 추가 붕괴 위험에 따른 교통 등을 통제한 상태이며, 전문가 사면 안정 검토를 거쳐 항구복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