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9-28 00:36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사건·사고

별거 중 아내 납치 혐의 40대, 야산서 숨진 채 발견

별거 중인 아내를 납치한 혐의로 경찰의 추적을 받던 4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19일 정읍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50분께 고창군 신림면 한 야산의 송전탑에 목을 맨 채 숨져있는 A씨(40대)를 발견했다. 경찰은 전날 오후 2시께 지인으로부터 A씨와 연락이 되지 않는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폐쇄 회로(CC)TV 분석 등을 통해 A씨가 아내 B씨의 가게 인근으로 찾아와 B씨를 강제로 승용차에 태운 사실을 확인했다. 추적에 나선 경찰은 이날 오후 6시 30분께 고창군의 한 야산 아래에서 A씨의 차량을 발견했다. 당시 차 안에는 B씨가 타고 있었으며, 별다른 외상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남편이 노끈을 가지고 산으로 들어갔다”는 B씨 진술을 토대로 일대를 수색, 이날 오전 산 속에서 숨져 있던 A씨를 발견했다. 경찰은 별거 중인 A씨가 B씨와 갈등을 겪다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 중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사건·사고
  • 전현아
  • 2022.07.19 17:34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