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9-29 16:56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순창

[순창] 성황대신사적 현판 문화재 지정

‘순창 성황대신사적 현판(淳昌 城隍大神事跡 懸板)’이 11일 문화재청에 의해 국가지정문화재 중요민속자료(보물) 제238호로 지정됐다.이번에 중요민속자료로 지정된 순창 현판은 조선 명종 18년(1563년)에 처음 제작됐다가 1743년(영조 19년)에 성황사를 대대적으로 중수하면서 개작된 것으로 가로 180Cm, 세로 54Cm의 목판으로 여기에는 총 73행 1천6백여자가 새겨져 있다.현판에 기록된 내용은 충렬왕 7년에 국가에서 순창 성황신에게 ‘금자광록대부 삼한공신 문화시 장군’이라는 작호를 내렸으며, 이후 조선 순조 23년(1823년)에 성황당을 개건할 때까지의 내력을 담고 있다.순창 성황대신사적 현판은 고려에서 조선시대까지 우리나라 성황신앙의 역사적 변화가 기록돼 있다. 또 국내 성황대신 대부분이 전설적 인물인 반면 이 고장 성황제는 유일하게 실존인물인 설공검(薛公儉)을 성황대왕으로 배향하고 수호신으로 섬기는 등 기록과 지명이 일치해 학계에서도 귀중한 자료로 평가해 왔으며 이번에 문화재로 지정됐다.문화재청은 이 현판을 문화재로 지정하면서 고려시대에는 국가에서 성황신에게 제사를 지냈음은 물론 성황신에게 작호를 내리기도 했으며, 조선시대에 들어와서는 이런 전통을 이어받아 지방의 수령이 제사를 지냈음을 알 수 있는 등 역사적 가치가 있는 내용이 기록돼 있다고 밝혔다.순창군은 전국 초유 최고의 역사기록물인 사적 현판이 정식으로 문화재로 지정됨에 따라 현판에 기록된 내용을 토대로 실체적 고증을 거쳐 순창 성황제를 재현 세계적 민속축제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이에 따라 군은 지난해에 확보한 7백평의 부지에 올해는 단순한 성황사 건립에서 벗어나 향토유물전시관, 문화의집, 야외 놀이마당을 비롯한 공연장, 문화상품점, 안내센터 등 총 14억원(국비 10억, 도비 1억, 군비 3억)을 들여 복합 문화센터로 조성할 방침이다.이 문화센터가 완공될 경우 군민의 정서함양과 문화향수 증진은 물론 고추장민속마을 및 강천산 군립공원 등과 연계 관광권을 구축 군민의 소득향상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 순창
  • 김병윤
  • 2000.01.13 23:02

[순창] 농업기술센터, 새해 영농설계 교육

순창군 농업기술센터(소장 정남열)는 오는 12일 군민종합복지회관에서 시범교육을 시작으로 다음달 1일까지 12개 읍·면을 순회하며 3천여명의 농업인을 대상으로 농업발전을 위한 새해 영농설계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이번 교육은 연중 실시되는 농업인에 대한 품목별 전문교육 실시의 첫단계로서 농업생산성과 소득에 기여할 수 있는 핵심 기술을 비롯 정보중심으로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군은 친환경 농업 및 안전 농산물 생산을 위한 생동감 넘치는 학습경험의 장이 되도록 현장 사례 중심의 실증 교육을 실시할 방침이다.특히 올 한해 기상이변으로 인한 세계 식량수급상황이 불안정할 것으로 예측되는데다 개방화에 대응할 농업경쟁력 강화가 긴요하다고 보고 교육과정을 벼농사반과 노지고추반으로 편성 이에 대한 교육을 중점적으로 실시한다는 것이다.한편 피부관리, 의·식·주 생활개선을 비롯 미용, 도배, 꽃꽂이 등 농촌여성을 위한 생활개선반도 교육과정에 반영 병행해서 실시하게 된다.읍·면별 교육일정은 다음과 같다. (읍면별 일정은 벼농사반,노지고추반,생활개선반 순이며 장소는 읍면 회의실임) ▲순창읍(13, 14, 18일) ▲인계면(14, 18, 19일) ▲동계면(18, 19, 20일) ▲적성면(19, 20, 21일)▲유등면(20, 21,25일) ▲풍산면(21, 25,26) ▲금과면(25, 26, 27일) ▲팔덕면(26, 27, 28일) ▲복흥면(27, 2.1일) ▲쌍치면(28, 2.1, 1.13) ▲구면면(2.1, 1.13, 1.14)

  • 순창
  • 김병윤
  • 2000.01.11 23:02

[순창] 군, 2000년도 고용촉진훈련 신청 접수

순창군은 실업·실직자 등 기술이 없어서 취업하지 못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무료직업훈련을 실시해 취업할 수 있도록 올 상반기 고용촉진훈련생 신청을 오는 20일까지 거주지 관할 읍.면사무소에서 받는다.10일 군에 따르면 올해 6천만원의 예산을 투입 60명에 대해 3개월∼12개월 과정의 위탁교육을 실시할 방침이라는 것.신청대상자는 만15세이상 65세미만의고용보험적용사업장의 실직자를 제외한 실업자, 비진학청소년, 군전역자 및 전역예정자, 생활보호대상자, 모자보호대상자를 비롯 취업보호대상자, 농업인과 그 가족이면 되고 훈련직종과 훈련기관을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훈련직종은 이용, 정보처리, 자동차정비를 비롯 간호조무사, 전기설비, 중장비운전, 요리, 배관 등이며 훈련생으로 선정되면 훈련수강료는 전액 무료이고 훈련기간중 생계유지를 위해 소정의 훈련수당도 지원받게 된다.훈련수당은 전 훈련생에게 3만원의 교통수당이 지급되며 재산세과세액이 3만원 미만으로 부양가족이 있는 경우는 월 10만원의 가족수당이 지원됨은 물론 6세미만의 자녀가 있는 실직여성에게는 월 5만원의 보육수당이 지급되며 우선직종 수강자는 월 10만원을 추가로 지급받게 된다.순창지역에 고용촉진 훈련기관으로 지정된 곳은 정보처리분야에 순창컴퓨터학원과 동계금곡컴퓨터학원, 정보기기운용분야에는 삼성컴퓨터학원 등이 있다.

  • 순창
  • 김병윤
  • 2000.01.10 23:02

[순창] 군, 농촌소득사업 추진 적극나선다

순창군은 새천년을 맞아 농업인들의 경쟁력을 높이고 안정적인 소득 향상을 위해 새농촌육성기금 지원을 비롯 농촌소득사업을 적극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6일 군에 따르면 올 한해동안 관내 일원에 총 1백37억원을 투입 선진농사, 농·특작 사업은 물론 유통사업, 경지정리사업 및 정주생활권 개발사업, 축산진흥, 산림자원개발 등 농민소득사업을 활발히 펼칠 방침이다.이를 위해 군은 지력증진에 필수적인 토양개량 사업 2억3천만원, 보리증산 장려를 위한 부산물지원 6천3백만원, 못자리 육묘용 상토원 공급 8천만원 등 영농지원사업에 집중 투자할 계획이다.또 농산물 저온저장고 신축, 과수단지조성 사업과 양질의 순창고추를 육성키 위한 퇴비지원사 업 등 농·특작 사업에 1억원, 대도시 농산물 직거래 판매행사 추진 및 농산물 규격출하 사업과 같은 유통사업에도 9천5백만원이 지원된다.특히 기술과 의욕은 있으나 자금이 없어 소득사업 추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농가에 대해 간편한 서류만 갖추면 연5%의 저리자금이 지원되는 새농촌육성기금 45억6천9백만원이 확보된 상태다.또한 21억6천만원을 투입 풍산면 우곡지구 등 69ha에 대해 경지정리사업을 실시하고 암반관정개발, 수리시설 개·보수, 기계화 경작로확·포장등 농업기반 조성사업에 58억6천8백만원이 투자된다.아울러 8억3백만원을 들여 유등면과 풍산면에 정주생활권 개발사업을 벌이는 한편 축산분뇨처리시설 등 축산진흥사업에 2억7천6백만원을 투자 축산농가의 소득증대에도 힘쓰며,신품종 버섯류의 안정적인 생산을 위한 시범사업과 밤호박 비가림 수출단지 조성사업 등 농촌기술지도 사업에도 5억4천7백만원이 투자될 예정이다.군은 70%이상이 임야라는 지역 특수성을 살려 3억3천3백만원을 투자 구림면 산내마을에 대한 산촌종합개발을 추진하고 조림사업에도 9억9천7백만원을 투자하는 등 산지를 이용한 소득사업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했다.이처럼 군이 올해 투자할 전체 예산 4백66억 가운데 30%이상이 농촌소득증대 사업에 집중 투자됨으로써 농촌지역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 순창
  • 김병윤
  • 2000.01.07 23:02
지역섹션